경북대학교 74년의 역사관 개관
경북대학교 74년의 역사관 개관
  • 정신교 기자
  • 승인 2020.06.24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대 역사관(74년) 개관
경북대학교 역사관 개관식. 경북대학교 제공
경북대학교 역사관 개관식. 경북대학교 제공

경북대학교(총장 김상동)가 개교 74주년을 맞아 대학의 과거부터 현재, 미래를 담은 역사관을 만들어, 6월 23일 개관식을 가졌다. 개관식은 코로나19 방역 수칙의 일환인 '생활 속 거리두기'에 따라 최소 규모로 진행됐다.

경북대학교 박물관 건물 4층에 설치된 역사관은 307.24㎡(약 93평) 규모로, 대학 역사와 관련된 교사 자료와 연구 업적 등이 담긴 전시 공간으로 구성됐다. 시대별 교사 자료부터 캠퍼스 조성 역사와 상징적 장소, 대학을 빛낸 인물들, 주요 성과와 장기 발전계획 등 과거부터 미래를 한 눈에 살펴 볼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했다.

특히 초창기 졸업증서, 한국 최초 영문수학학술지 등 실물전시물, 디지털 매체를 이용한 과거 주요 이슈별 대학 신문 검색, 디오라마 전시를 통한 목조 가교사 건물 재현 등 역사 문화 콘텐츠를 활용한 다양한 볼거리도 전시되어 있다.

김상동 총장은 “과거를 되돌아보고 현재를 직시하며 미래를 전망하는 교육 공간으로서의 역할을 역사관이 박물관과 더불어 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경북대학교 역사관. 정신교 기자
경북대학교 역사관. 정신교 기자
경북대학교 박물관 전경(정면과 후면). 정신교 기자
경북대학교 박물관 전경(정면과 후면). 정신교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