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시즌3 추카추샤
[유머] 시즌3 추카추샤
  • 배소일 기자
  • 승인 2021.01.23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뭘 볼게 있다고?
픽사베이

친구1

“야 넌, 뭘 하느라고 새벽부터 카메라 들고서 야단이냐?”

 

친구2

“동네방네 소문에, 미애가 곧 옷을 벗는다고 하니 모처럼 누드 사진 찍어려고”

 

친구1

“얌마, 누드 사진 따위는 잊어라. 벌써 여러 번 펄펄 끓는 국에 데인 곳이 많고, 벌집 쑤셔, 쏘인데도 많아서 ‘누드’로서는 틀려 먹었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