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지역 지원사업 주민설명회 열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지역 지원사업 주민설명회 열려
  • 김종기 기자
  • 승인 2021.05.03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기반시설, 복지시설확충, 소득증대사업, 지역발전사업 등 4개 분야
군위와 의성 각 1천5백억 원 이상 지원 예정
지역주민, “대구 편입 추진이 우선, 대구 편입 전까지 공항 이전 사업 중단”요구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지역 지원사업 주민 설명회에서 박성근 부군수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군위군청 제공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지역 지원사업 주민 설명회에서 박성근 부군수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군위군청 제공

대구시는 지난 4월 30일 군위군 삼국유사교육문화회관에서 통합신공항 이전지역 지원사업 주민설명회를 가졌다.

이번 설명회는 △통합신공항 추진현황 △대구 군 공항 이전지역 지원계획 △기대효과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대구시는 ‘군 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이전 주변지역 주민의 편의와 복리 증진을 위한 지원 사업은 최소 3천억 원으로 군위와 의성 각 1천5백억 원 이상이라고 밝혔다.

지원 사업은 생활기반시설, 복지시설확충, 소득증대사업, 지역발전사업 등 4개 분야로 주민의 의견을 반영하여 결정 할 예정이다. 사업기간은 군 공항건설 착공 시부터 지원사업 종료 시까지다.

질의응답에서는 군위군 대구 편입에 관한 질문이 쏟아졌다. 참석한 한 주민은“공동합의문에 서명한 지 9개월이 지났지만 대구 편입에 진척이 없다.”며 “대구편입 추진이 우선이며 대구 편입 전까지 이전사업을 중단하라”고 요구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