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이충상 교수, 학교발전기금 1천만원 기탁
경북대 이충상 교수, 학교발전기금 1천만원 기탁
  • 정신교 기자
  • 승인 2020.11.13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학전문대학원 장학금 용도
이충상 교수 발전기금 전달식(좌 이충상 교수, 우 홍원화 총장).경북대 제공
이충상 교수(왼쪽)가 홍원화 총장에게 학교발전기금을 전달하고 있다.  경북대 제공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 이충상 교수가 12일, 장학금 용도로 학교발전기금 1천만원을 기탁하였다. 전달된 발전기금은 ‘법학전문대학원기금’으로 적립되어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 학생들의 장학금 용도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충상 교수는 지난해 12월에도 발전기금 1천1백만원을 경북대에 기탁한 바 있다. 이 교수는 “변호사 시절 본인의 장학금을 받은 후배가 변호사가 되어 장학금을 기부하고 있다는 소식에 보람을 느꼈다"며, "이번 발전기금도 또 다른 나눔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충상 교수는 경기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사법시험 24회(사법연수원 14기)로, 서울고법 판사, 대법원 재판연구관,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 등을 지냈으며, 2006년부터 법무법인 바른에서 변호사로 활동하면서 법무부 사면심사위원, 대법원 민사실무연구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2019년 9월부터 경북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한국민사법학회 부회장, 한국민사소송법학회 감사 등을 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