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법전원 이충상 교수, 발전기금 2천9백만 원 기탁
경북대 법전원 이충상 교수, 발전기금 2천9백만 원 기탁
  • 정신교 기자
  • 승인 2021.09.13 10: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까지 총 5천만원 ‘법학전문대학원기금’ 적립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 이충상 교수가 제자들을 위해 발전기금 2천9백만 원을 9월 10일 경북대에 전달했다.

이충상 교수는 2019년과 2020년에도 발전기금을 경북대에 전달한 바 있으며, 이번 발전기금까지 포함하여 총 5천만 원을 경북대에 기탁했다.

이충상 교수는 사법시험 24회(사법연수원 14기)로 서울고등법원 판사, 대법원 재판연구관,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 등을 역임했다. 2006년부터 법무법인 바른에서 변호사로 활동하며 법무부 사면심사위원, 대법원 민사실무연구회 부회장 등을 지냈으며, 2019년 9월에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로 임용됐다.

전달된 발전기금은 ‘법학전문대학원기금’으로 적립되어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 발전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경북대 발전기금 전달식(좌 이충상 교수, 우 홍원화 총장). 경북대 제공
경북대 발전기금 전달식(좌 이충상 교수, 우 홍원화 총장). 경북대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등대 2021-09-13 13:11:36
이 충상 교수님의
각별한 제자 사랑을 엿볼수 있네요 !!
스승의 좋은 귀감이
말하지 않아도 제자들에게
휼륭한 훈시로 전달 되리라 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