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앞산 고산골 여름나기
대구 앞산 고산골 여름나기
  • 김상현(강민) 기자
  • 승인 2021.08.25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일에 대구 고산골을 찾았다. 평일 휴일 할것 없이 어린이들이 많이 찾는 공룡공원은 인적없는 적막 강산이다.
거대한 공룡조형물만 외롭게 소리치고 있다. 공원 길 우리를 뛰쳐나온 토끼 한마리 젖은 몸을 말리고 있다.
코로나 영향일까, 신도 들 발길이 뜸한 사찰 경내 계절 모르는 뭇 꽃들이 나그네를 반기고, 능소화 넝쿨사이로 신도 한분이 불심을 일깨운다.
공룡공원을 지나 좀더 산길을 오르니 시원한 물줄기를 내뿜는 폭포에 여름도 끝자락이 머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