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북구보건소, 찾아가는 '나눔 의료봉사'
포항시 북구보건소, 찾아가는 '나눔 의료봉사'
  • 강문일 기자
  • 승인 2019.07.09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북구보건소, 민관합동 오지마을 찾아가는 보건의료 서비스

 

 

 


 
주민 의료서비스에 참여키로 한 의료기관 관계자들이 간담회를 개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시 북구보건소는 8일 의료취약지역 주민의 보건의료 불편 해소와 주민 건강 증진을 위해 지역의 23개 요양병원과 간담회를 갖고, 관내 오지마을 41개 지역을 대상으로 주 2회 민관 합동의 ‘찾아가는 나눔 봉사활동’을 펼치기로 뜻을 모았다.

민·관 합동 의료취약지역 주민 의료서비스 지원에 적극 참여키로 한 의료기관은 공공 보건의료기관인 북구보건소를 주축으로 간호나라요양병원, 고려대련요양병원, 고려요양병원, 광명요양병원, 더조은요양병원, 동산요양병원, 드림요양병원, 우리요양병원, 유성요양병원, 장성요양병원, 좋은선린요양병원, 흥해경희요양병원 등이다.

또한 의약분업 예외지역인 죽장면, 기북면, 송라면, 신광면 4권역 오지마을 주민을 대상으로 건강체크, 한방진료, 재활 및 물리치료, 치매검사, 구강관리 등 다양한 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한편 북구보건소는 지난 3월부터 4개 민간의료기관이 참여해 월 2회 찾아가는 나눔 의료봉사활동을 시범 실시해 왔다. 해당 지역 주민들의 큰 호응과 사업성과가 크다는 판단 하에 하반기에는 지역 요양병원이 참여하는 오지마을 주민 밀착형 보건의료서비스 지원 활동을 펼치기로 했다.

천목원 북구보건소 보건정책과장은 “공공의료기관인 보건소와 지역의 민간 의료기관이 협력과 협업으로 오지마을 주민의 보건의료서비스 지원에 나선 만큼, 최대한 장점을 살려 수준 높은 보건의료 서비스를 지원해 나갈 것”이라며, “지역사회 자원봉사단체와도 연계하여 오지마을 주민들의 건강안전망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