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ㆍ독도 코로나19 여파에도 관광객 급증 증가
울릉도ㆍ독도 코로나19 여파에도 관광객 급증 증가
  • 강문일 기자
  • 승인 2022.01.07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도ㆍ독도 코로나19 여파에도 관광객 급증 증가

 

울릉도 사동항에 도착한 관광객이 부두에서 내리고 있는 모습 - 강문일기자 

 

울릉도와 독도를 찾은 관광객이 지난해 크게 늘었다.

5일 울릉군에 따르면 2021년 울릉을 찾은 관광객은 27만1901명으로 그 중 14만3680명이 독도를 찾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으로 인해 대폭 감##소한 지난 2020년 17만6151명보다 9만5750명(54.4%) 늘었다.

특히 11월 한 달 간 울릉도를 찾은 관광객을 보면 역대 가장 많은 관광객이 방문한 지난 2013년 1만8625명보다 6856명이 많은 2만5481명이 울릉도를 찾았다.

아직 코로나 19 발생 전인 지난 2019년 38만6501명에는 못 미치고 있으나 차츰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국내 청정 및 언택트 여행지로 울릉도가 주목받고 후반기에 포항-울릉 간 대형크루즈가 취항하면서 여객선의 안전적 운항이 지난해 울릉도를 찾는 관광객의 증가에 큰 호재로 작용한 것으로 파악된다.

이런 관광객 증가 추세에 맞춰 올해 울릉군은 천혜의 자연경관과 함께하는 최고의 관광지인 만큼 4계절 다양한 관광 상품 개발 및 수요자 중심의 관광패턴과 관광 트렌드 마련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