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ICT·자동차융합연구센터, 대학중점연구소 선정
경북대 ICT·자동차융합연구센터, 대학중점연구소 선정
  • 정신교 기자
  • 승인 2021.06.14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 이공분야, 최대 9년간 약77억원 지원받아
ICT·자동차융합연구센터장 한동석 교수. 경북대 제공
ICT·자동차융합연구센터장 한동석 교수. 경북대 제공

경북대 ICT·자동차융합연구센터(센터장 한동석)가 ‘2021년도 이공분야 대학중점연구소 지원사업’에 선정돼 최대 9년간 약 77억원을 지원받는다.

경북대는 이번 연구소 선정으로 기존에 선정된 울릉도·독도연구소, 자율군집소프트웨어연구센터, 환경과학기술연구소, 고에너지물리연구소 등을 포함해 총 5개 중점연구소를 보유하게 됐다.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이 사업은 대학부설 연구소 지원으로 연구거점을 구축해 특성화·전문화를 유도하고 우수한 신진 연구 인력을 육성하고자 추진하고 있다.

경북대 ICT·자동차융합연구센터는 이번 사업을 통해 ‘다중지능기반 휴먼-센트릭 자율주행 핵심기술 개발’을 연구주제로, 인간의 의도를 포함한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하게 된다. 주된 연구 분야는 ▷자율이동체에서 인간의 돌발 행동 반영 ▷비정형도로 환경 ▷대용량 센서 데이터 전송을 위한 통신 및 정밀 측위 ▷인간의도 포함 주행제어 ▷실용화 가능한 인공지능 아키텍처와 임베디드화 등이다.

한동석 센터장은 “이번 사업으로 지역 자동차부품업계에 미래형자동차산업 AI 솔루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