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서구 '거리 박물관' 그냥 두기에 아깝다
대구 달서구 '거리 박물관' 그냥 두기에 아깝다
  • 최종식 기자
  • 승인 2021.01.06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샘공원, 선사유적공원, 선돌공원 등
학생들 체험학습 자료로 활용했으면...

대구광역시 달서구는 지역 내 선사시대 유적을 시민들에게 널리 알리고 재조명을 위한 관광자원으로 개발, 곳곳에 조형물을 설치하여 거리 박물관으로 꾸며놓았다. 

이 지역에서 발견되는 유적들은 구석기 시대부터 신석기 시대, 청동기 시대를 거쳐 지금까지 사람들의 주거지였음이 증명되었다. 옛날부터 기후 조건이나 토지 등이 농사 짓기에 최적지로 조상들의 숨결이 살아있는 지역임을 알 수 있었다.

달서구에는 학생들이 교과서에서 볼 수 있었던, 역사의 현장을 직접 눈으로 보고 체험할 수 있는 선사시대의 유적공원 3곳이 있다.

선사시대로 표지석. 최종식 기자

◆한샘공원

대구시 달서구 대천동 353-5 번지에 위치하고 있다. 대천동 선사유적지는 월배 이안 아파트 공사 당시 발견된 청동기 시대의 고인돌식 무덤군이며, 청동기 시대의 유물이 대거 출토된 살아있는 선사 유적지로 공원 옆에 있다.

입구에 월성동 1257-12 고인돌 유적 실물이 있으며 전역에 걸쳐 돌(덧)널 무덤이 즐비해 있다.  체험 수업에 활용할 <대구의 시작, 달서> 안내판에는 달서구의 구석기, 신석기, 청동기 시대의 유적과 고인돌, 분묘유적, 제사, 고고학자의 하는 일 등을 자세하게 소개하고 있다.

월성동1257-12 고인돌 전경
월성동에서 출토된 고인돌. 최종식 기자

◆선사유적공원

대구시 달서구 진천로 470-38 번지에 위치하고 있다. 청동기 시대의 유적으로 이 곳은 제단과 입석이 잘 보존되어 있다. 작은 석관묘가 있는데 굴장의 형태라고 한다. 굴장은 시신을 굽혀서 매장하는 형태라고 한다. 한편 탁본 체험학습장도 마련되어 있다.

제단과 입석 전경
제단과 입석 전경. 최종식 기자

◆선돌공원

대구 달서구 월암동 431 번지에 위치하고 있다. 월암동 363 번지에 유적 입석 2호, 상인동 98-1 번지에 청동기 유적(집 자리)을 비롯하여 수십 개의 작은 고인돌이 원형으로 배치되어 있다.

원형으로 배치된 고인돌 전경
원형으로 배치된 고인돌 전경. 최종식 기자

달서구청에서 야심차게 기획한 거리공원들이 처음 의도와는 다르게, 문화재가 많이 훼손되고 볼품없이 방치되고 있어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한다. 학생들을 위한 제대로 된 체험학습장이 될 수 있도록 잘 보완하여 보존하기를 시민들은 바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