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 칼럼-나도 한마디

독자칼럼을 모집합니다. 회원가입 후 작성 가능합니다. (이름 명기)

시니어매일은 독자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 가는 신문입니다. 참여하신 독자께는 소정의 선물을 보내드립니다.

신종코로나 전염병 예방위해 사용한 일회용 마스크 반드시 폐기 소각해야
icon 정병기
icon 2020-02-10 10:58:34  |  icon 조회: 80
첨부이미지

신종코로나 전염병 예방위해 사용한 일회용 마스크 반드시 폐기 소각해야

 

우리는 마스크를 구입해 사용하거나 공공기관이나 병원에서 무료로 마스크를 제공받지만 버릴 땡에도 꼭 지정된 장소나 싸서 버려야 한다고 본다. 그리고 요즘 공공기관이나 도로 등 수거 쓰레기는 반드시 소각을 해야 한다고 본다. 지금은 작은 것도 전염병과 관련해서는 소홀히 활수 없다고 본다.

 

우리는 우한폐렴사태로 총 비상이라고 말하면서도 사용한 마스크는 아무데나 마구 버려 문제다. 정부나 지자체 사회단체 그리고 개인도 사용한 마스크 폐기관리 중요한 현실이라는 사실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만일 누군가 보균상태로 마스크 사용했다면 위험하기 때문이다.

 

중국발 신종코로나 비루스, 우한폐렴사태로 불티나게 팔리는 ,마스크, 사용 후 마구 버려지고 있어 또다시 우한폐렴이 돌고 돌까봐 걱정된다. 사용하고 잘 버리거나 폐기해야 하는데 도로변 버스정류장, 지하철주변이나 역사 안 등 사방에 아무 생각 없이 마구 버리거나 하여 걱정된다.

 

정말 사용한 마스크 함부로 버리게 되면 혹 재전염이 되는 원인이 될 수 있다 많이 사용하고 있는 일회용마스크가 사용 후 여기저기 흔하게 버려진 모습 쉽게 볼 수 있어 큰 문제라고 지적한다. 병은 무서워하지 보이지 않는 전염병균은 무섭지 않다는 말인가? 지금 신종코로나 사태가 경제에 주름살, 가정이나 사회에 악영향을 주고 있어 하루빨리 사라지게 되길 바라고 있다. 아직은 경계를 늦거나 속단하거나 예단 할 수 없는 중요한 시기라고 보아 개인위생관리 철저는 기본이지만 다중업소나 지역은 가급적 방문을 자제해야 한다고 본다. 우리 모두가 건강한 생활을 하기 위해 정부의 조치나 지시에 따르고 협조해 조기에 우한폐렴이 사라지기를 아울러 기대한다. / 정병기<칼럼니스트>

 

2020-02-10 10:58:34
121.130.63.18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