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 생활체육 축제 한마당
어르신 생활체육 축제 한마당
  • 김항진 기자
  • 승인 2019.05.16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16일~ 17일까지 이틀간, 상주에서 개최
게이트볼, 그라운드골프 등 10개 종목, 3800여 명 참가

경상북도는 5월 16일 상주실내체육관에서 도내 어르신 생활체육 동호인들의 축제 한마당인 ‘2019 경북어르신생활체육대회’개회식을 가졌다.

어르신생활체육대회(선수대표 선서). 경북도청제공
어르신생활체육대회 개회식 선수대표 선서. 경북도 제공

이날 개회식은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장경식 경상북도의장, 임종식 경상북도 교육감, 조성희 상주부시장 등 주요 내빈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으며, 특히 최고령 남녀 참가 어르신[이진구(92· 경주ㆍ게이트볼), 이선희(89ㆍ상주ㆍ게이트볼)]에 대한 기념패를 전달했다.

어르신생활체육대회 최고령참가자(이진구.92세.경주.게이트볼 선수.) 기념패 전달
어르신생활체육대회 최고령참가자인 이진구씨께 기념패 전달

이번 대회는 16일부터 17일까지 이틀간 상주실내체육관을 비롯한 인근 종목별 경기장에서 23개 시군 선수단과 영․호남 지역교류를 위한 전남어르신 생활체육선수단 70명 등 38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게이트볼, 국학기공, 그라운드골프, 체조 등 10개 종목에서 어르신들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선보이며 열전을 펼친다.

도내 60세 이상 어르신들이 참가하는 경북어르신생활체육대회는 건강 100세 시대를 위해 ‘스포츠7330 실천으로 영원한 젊음을!’이라는 슬로건 아래 어르신 생활체육 동호인들 간 친목을 다져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생활을 즐기는 축제의 장으로, 시군 순위는 가리지 않고 종목별로 시상한다.

특히, 경북도는 지난 2015년부터 영호남 우호증진 및 화합을 위해 전남도와 생활체육교류를 매년 추진하고 있어, 체육을 통한 경북-전남도 간 화합, 교류의 장으로 이어가고 있다.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상주를 방문하는 전남어르신선수단은 게이트볼, 그라운드골프, 배드민턴, 정구, 탁구 등 5개 종목에 출전하며 경북 어르신들과 함께 소중한 인연을 쌓는 등 지역 간의 이해의 폭을 넓히고 공감하는 시간도 갖는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초고령 사회 진입은 멀지 않은 얘기이며, 백세인생이란 단어가 낯설지 않게 느껴지는 시대가 되었다. 이제는 단순히 오래 사는 법이 아닌 건강하게 오래 사는 법에 대해 생각해야 한다”며 “경북도는 어르신들이 건강하게 행복한 노후생활을 누리실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들을 꼼꼼히 챙겨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평소 갈고 닦은 실력을 마음껏 발휘하여 좋은 성적을 거두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