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학도서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 수상
용학도서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 수상
  • 김윤숙 기자
  • 승인 2024.06.2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속한 정보통신기술의 발달과 고령화에 따른 문해력 교육 절실
용학도서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수상 모습  <사진 용학도서관>

수성문화재단(이사장 김대권) 용학도서관은 6월 19일(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6월 정보 문화의 달을 맞아 대한민국 정보 문화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와 단체에 수여하는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정보 문화 유공 표창은 디지털 정보 격차 해소 및 디지털 역기능 대응 등을 통해 디지털 포용 사회 구현과 건전한 정보 문화 창달에 기여한 공적을 갖춘 개인과 단체에 수여한다. 이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은 서울 에스플렉스센터에서 제37회 정보 문화의 달 기념식을 개최하여 수상자들을 축하하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용학도서관은 2010년 개관 이래 노인과 다문화가족 등 정보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업 운영으로 정보 문화 격차 해소와 정보 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해 왔다. 특히 취약계층을 위한 IT 기초 교육, 다문화가족을 위한 컴퓨터 기초 교육, 노년층의 정보 활용 교육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또한 매체이해력 교육, 빅데이터 활용 및 코딩 교육, 지역공동체 미디어 교육, 영상콘텐츠 제작 교육, 미디어콘텐츠 창작공간인 미디어콘텐츠 랩 운영 등을 통해 지역주민들이 디지털 대전환 시대에 대응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였다.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도서관으로는 이례적으로 이 상을 받게 되었다.

용학도서관 관계자는 “급속한 정보통신기술의 발달과 고령화에 따른 정보 문해력(미디어리터러시) 교육이 그 어느 때보다 강조되고 있는 요즘, 이 상을 통해 공공도서관이 평생교육의 장으로서 역할을 더욱 공고히 하는 계기가 된 것 같아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