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중구, 지역민 건강증진 위한 '걷기동아리' 본격 운영
대구 중구, 지역민 건강증진 위한 '걷기동아리' 본격 운영
  • 전태행 기자
  • 승인 2024.05.31 2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7년생부터 89년생까지 30여 명 걷기동아리 활동

대구 중구보건소(소장 황석선)는 지역사회 건강증진을 위한 걷기동아리를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걷기동아리 사업은 코로나19 기간 이후 회복되고 있던 지역주민의 건강 수준을 걷기라는 물리적, 심리적 접근성이 가장 좋은 신체활동으로 유지하고자 시작했다.

대구 중구보건소, 걷기로 건강구민 거듭나기 ‘걷기동아리’ 본격 활동
대구 중구는 지역사회 건강증진을 위한 걷기동아리를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대구중구 제공

걷기동아리는 3월 회원 모집을 시작으로 4월 규칙적인 걷기 실천율 향상을 위한 동아리 리더의 걷기 지도자 양성 교육 과정을 진행했다.

5월 실시한 팀별 간담회에서는 걷기동아리의 원활한 운영을 위한 팀별 특성과 요구에 맞춘 활동 방향을 정해 현재 남산 쓰리GO 부부, 여섯 날개, Oh!, 해피 엔젤스, 달팍 워킹 퀸즈 등 5개 팀 30여 명의 동아리원이 걷기 운동에 활발히 참여하고 있다.

대구 중구는 지난해 지역 강점인 관광에 걷기를 접목한 ‘골목길 건강 걷기’를 추진해 좋은 성과를 냈다. 2023년 지역사회건강조사에 따르면, 대구광역시 중구의 걷기 실천율(56.7%)과 관련 지표인 중등도 이상 신체활동 실천율 및 연간 체중조절 시도율에서 대구시 9개 구·군 중 1위를 달성하고 비만율은 최저로 나타났다.

이번 걷기동아리 운영으로 지역사회에 걷기 분위기를 확산하고 걷기 실천율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

황석선 보건소장은 “올해 걷기동아리 사업을 포함해 지역 상황에 맞는 걷기 사업을 지속 추진해 지역주민의 건강 수준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