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산보호작업장, 달서인재육성장학재단에 후원금 전달
학산보호작업장, 달서인재육성장학재단에 후원금 전달
  • 신문수 기자
  • 승인 2024.05.27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산보호작업장(시설장 이상헌)은 지난 24일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써달라며 후원금 100만 원을 달서인재육성장학재단에 전달했다.

학산보호작업장(시설장 이상헌)는 달서인재유성재단(이사장 이태훈)에 후원금 전달했다. 대구달서구 제공

학산보호작업장은 사회복지법인 대구가톨릭사회복지회 장애인직업재활시설로 중증장애인들에게 보호적인 환경에서 능력을 개발하고, 작업활동과 직업적응훈련 프로그램을 통해 경제적인 독립 및 사회통합이 가능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특히, 2020년부터는 지속적인 기부를 통해 지역 인재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 지역사회 나눔 문화 확산에 동참하고자 참여했다고 밝혔다.

한편, 2009년 설립한 재단법인 달서인재육성장학재단은 구민들의 적극적인 후원에 힘입어 100억 원의 기금목표액을 달성했으며, 진학·성적우수·저소득주민자녀 장학금, 특기장학금, 달서으뜸스승상 수여 등 지금까지 1천057명에게 15억 2천만 원, 교육경쟁력 강화를 위해 25개교에 1억 2천5백만 원을 지원했다.

달서인재육성장학재단 이태훈 이사장은 "소중한 돈을 모아주신 것에 대해 깊이 감사드린다"며, “지역사회 기부문화 확산에 감사드리며, 맡겨 주신 장학기금은 우수한 지역 인재 육성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