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북문동 적십자봉사회, ‘행복한 빨래터’ 봉사활동
상주 북문동 적십자봉사회, ‘행복한 빨래터’ 봉사활동
  • 윤필태 기자
  • 승인 2022.09.23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 저소득 20여 가구 대상
북분동 회원
상주시 북문동 적십자 봉사회원들이 행사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상주시 제공

상주시 북문동적십자봉사회(회장 김준희)는 따스한 가을 햇살이 내리쬐는 22일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 및 저소득 20여 가구를 대상으로 행복한 빨래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행복한 빨래터 봉사활동에는 회원 15여 명이 참여했으며 이른 아침 각 가정을 방문하여 겨울 이불 수거부터 세탁, 건조 및 배달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여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각 가정에 작은 설렘과 산뜻함을 선사했다.

김준희 회장은 “고령의 어르신들과 저소득가정에서는 두꺼운 이불을 혼자 빨래하는 데 어려움이 있어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뽀송뽀송한 이불로 산뜻한 가을 기운과 함께 숙면을 취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종원 북문동장은 “뜻깊은 행사에 참여해주신 북문동 적십자봉사회 회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관내 구석구석 어려운 가구에 체감할 수 있는 복지서비스를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