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문인협회, 2022년 1월의 시인 '민만규' 씨 선정
대한문인협회, 2022년 1월의 시인 '민만규' 씨 선정
  • 여관구 기자
  • 승인 2022.01.11 10:00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의 시인 낭송시는 '그대 없는 시간'이며 대표작은 '마음'이다
대한문인협회, 1월의 시인 민만규 씨 모습.

(사)창작문학예술인협회/대한문인협회(이사장 김락호 이하 “협회”)에서는 대구경북지회 소속 민만규 시인을 2022년 1월의 시인으로 선정했다. 시인은‘대한문인협회’의‘대한문학세계’에서 시(詩)부문으로 2020년 6월에 등단하였으며 (사)창작문학예술인협의회 회원이며 대한문인협회 대구경북지회 정회원이며 삶의 외로움과 고독의 긴 어둠의 터널을 지나서 밝은 빛을 만나듯 그의 시가 그랬다. 시와 함께할 수 있어 행복한 민만규 시인이다. 요즘은 코로나로 인하여 협회에서 만남의 모든 행사를 하기가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지만 협회나 지회의 행사가 있었을 때에는 누구보다도 앞장서서 적극적으로 참여함은 물론 함께하고자 하는 마음이 커 많은 동료 시인들에게 긍정적인 힘을 주는 시인이다. 시인은 2020년 6월에 등단하여 시인으로 활동한 기간은 1년6개월이 지났다. 지금까지 ‘개인 서재’에 올린 시는 1월 현재 총 170여 편으로 코로나로 행사를 하지 못하는 관계로 서재활동에 더 열정을 쏟으며 적극적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진한 감정을 맛깔나게 표출하는 시인으로 많은 독자와 시인들로부터 공감을 받고 있다.

1월의 시인 민만규 씨 낭송시(그대 없는 시간).

협회 관계자에 의하면 코로나19로 인하여 요즘은 활동하기에 제약이 있지만 “민만규 시인은 모임이 있을 때는 협회는 물론 지회에서 적극적이고 왕성하게 활동을 하고 마음을 움직이는 글로 동료시인들로부터 부러움을 받는 시인이다. 시인들 간에 우의가 두텁고 모든 일에 앞장서는 시인으로 1월 이달의 시인의 명예를 얻었다”고 말했다. 시인의 대표작으로는 ‘그대 없는 시간’과 ‘마음’이 있으며 ‘그대 없는 시간’은 대한시낭송가협회 소속 박영애 낭송가의 부드럽고 포근하며 따뜻한 목소리로 예쁘게 다듬어 의미 깊은 마음의 향기를 느끼게 하며 많은 문인들의 마음 울림통이 될 수 있도록 ‘마음’과 함께 협회 “이달의 시인 방”에 올려놓았다.

민만규 시인의 대표작 '마음'

‘대한문학세계’는 문학인의 꿈을 이루어주고 독자들에게 사랑을 심어주는 종합문학예술지로 자리매김하기 위하여 언제나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남인환 2022-01-14 11:11:42
이달의 시인 당첨됨을 축하 합니다

여관구 2022-01-11 17:33:26
역시 민만규 시인님은 다르시군요. 많은 지인들로부터 사랑을 받으시는 모습이 부럽습니다. 좋은 추억 만드세요.

지유 2022-01-11 16:44:48
새해 첫 1월에 주인공 되심을 축하드려요^^
꽃다발 한아름과 큰 박수도 함께 드려요^^
고독으로 가슴 저미는 시에 가슴 뭉클한 아픈 마음도 함께
합니다. 건강과 즐거움으로 좋은작품 대박 나시고 행복하세요.
대단하세요^^ 멋진 시인님 화팅입니다^^*

이정제 2022-01-11 16:11:23
대한문인협회 올해1월의 시인으로 선정되심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주옥같은 글로 어려운 모든이들에게 위로와활기를 찾을 수있게 왕성한 활동 기대합니다 화이팅

권택성 2022-01-11 15:18:27
시인으로 등단해서 눈부신 활동을 하는 풍류시 현민 민만규 친구가
자랑스럽기 그지 없다. 특히 신년 벽두에 이달의 시인으로 선정되니
이것은 더욱 더 시인으로 분발하라는 채찍으로 받아드리고
다윽 정진하리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항상 건강을 챙기고 친구들과 원만하게 교감하는
현민의 앞날에 영광과 기쁨만이 있기를 기원한다.
현민 거듭 축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