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 나리분지 지질 유산 홍보 박차
울릉 나리분지 지질 유산 홍보 박차
  • 강문일 기자
  • 승인 2021.11.18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 나리분지 지질 유산 홍보 박차

 

나리분지
울릉나리분지 울릉도.독도 지질공원이 MOU체결 모습 - 사진제공 울릉군

울릉군은 15일 울릉도·독도 지질공원이 국제적인 관광명소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나리분지 마을과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본 협약으로 나리분지 마을은 울릉도·독도 지질공원으로 나리분지 지역의 가치 있는 지질유산으로 효과적인 홍보가 가능하게 됐다.

또 나리분지 마을은 지질공원 운영을 통해 보다 실질적인 지역경제 활성화를 꾀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나리분지에는 울릉도·독도 국가지질공원의 지질명소인 ‘성인봉 원시림’, ‘알봉’, ‘용출소’가 있으며, 모두 국제적인 가치와 국가적 차원의 지질유산으로 인정된 관광명소이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나리분지 마을과 울릉도·독도 지질공원이 업무 협약을 함에 따라 울릉군이 세계속의 울릉으로 앞장설 수 있도록 국가지질공원의 성공적인 운영 활성화를 공동 목표로 삼고, 공동 이행 방안을 함께 발굴 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협약은 나리분지 마을이 화산 분화구에서 사람들이 농사를 지으며 살고 있는 매우 독특하다는 점과 화산섬의 특징을 잘 간직한 지역이라는 점에서 높이 평가되고 있으며, 나리분지 마을이 지질공원 마을로써 잠재력이 무한하다고 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