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가을이 붉다
아! 가을이 붉다
  • 김황태 기자
  • 승인 2021.11.01 10: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랗게 봄이 오고 하얗게 여름이. 아! 가을이 붉게왔다. 회색의 겨울도 오겠지.
붉게 물든 단풍나무에 걸린 낮달이 고즈넉하다. 김황태 기자
붉게 물든 대왕참나무에 걸린 낮달이 고즈넉하다. 김황태 기자

계절이 색깔을 만든다. 봄에는 개나리 산수유 민들레 꽃이 노랗고, 여름에는 찔레꽃이 하얗다. 지금 가을 단풍과 화살나무, 피라칸사스 열매 붉다. 단풍나무에 걸려있는 낮달이 고즈넉하다. 이 가을이 이울면 회색의 겨울이 하얀 백지에 산수화를 그릴 것이다.

가을의 상징 단풍이 곱게 붉다. 김황태 기자
가을의 상징 단풍이 곱게 붉다. 김황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심원 2021-11-02 06:40:39
겨울의 길목에 들어선 것 같습니다. 환절기에 건강에 유의 하십시오.
붉게 물든 단풍잎 구경 잘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