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의 명물, 광명 민물횟집
밀양의 명물, 광명 민물횟집
  • 김외남 기자
  • 승인 2021.09.2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일 점심땐 자리가 없다

 점심시간이 지났는데도 자리가 없을 정도로 북적이고 이름난 횟집 식당이다.  40년째 이어오고있는데 1인분 17.000원이고 탕으로 나오는 찌개에는 쫀득쫀득 수제비가 남비 한가득 별미로 밥을 따로 시키지 않아도 될 만큼 푸짐하고 초장이 짱이다.

밀양시 상동면 안인1길에 위치한 민물고기 민물 향어회집으로 40여년 동안 경영해온 광명회식당. 김외남 기자
광명회식당 건물 전경
민물고기 향어는 안전하다는 설명판
양식 민물고기는 냇가에서 잡은물고기와 달리 안전성을 알리는광고 판

 

고기를 얇고 잘게 썬 기본 한상 차림 김외남기자
코로나 때문에 간만에 만난 가족자리라 한 컷. 김외남기자

이곳에서 밀양 팔경에 속하는 위양지는 5.5km다. 대구에서 크게 멀지 않고 부산에서도 1시간대로 외부손님들이 주를 이룬다고 한다. 코로나가 종식되고 평온한 일상으로 돌아올 날이 빨리 돌아왔으면 하는 마음 우리 모두의 간절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