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예수 구유가 설치된 계산주교좌대성당
아기예수 구유가 설치된 계산주교좌대성당
  • 정지순 기자
  • 승인 2020.12.1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림시기 1주간이 지나고 2주간이다.
4주간에 있을 성탄절, ‘아기 예수 탄생’을 기다리며
계산주교좌대성당 광장 구유의 장소가 설치된 정경. 정지순 기자
계산주교좌대성당 광장 구유의 장소가 설치된 정경. 정지순 기자
지나시던 분 구유 앞에서 기도를 드리는 모습. 정지순 기자
지나시던 분 구유 앞에서 기도를 드리는 모습. 정지순 기자

지난 9일 오전 대구 중구 서성로 10 에 위치한 천주교 대구대교구 계산주교좌대성당(통칭 계산성당) 광장에는 크리스마스트리와 아기 예수 탄생 구유 장소가 설치되어 있었다. 말구유에서 태어나신 아기 예수, 어둔 세상에 빛으로 오신 아기 예수의 탄생을 축하하는 장식이다. 

구유 앞을 지나면서 두 손을 모아 기도하는 모습을 본다. 거리마다 네온사인 불빛으로 화려한 모습이다. 성탄절은 종교의 다름을 따지지 않고 구세주 탄생을 축하하고 서로가 축복하는 날이다. 온 세상에 평화가 가득하기를 기원하며 성탄카드를 주고받곤 한다. 빛으로 오시는 아기 예수의 탄생일, 성탄절이 기다려진다. 

계산주교좌대성당 전체의 정경. 정지순 기자
계산주교좌대성당 전체의 정경. 정지순 기자
계산주교좌대성당 광장의 예수님의 십자고상과 주변. 정지순 기자
계산주교좌대성당 광장의 성탄절을 앞두고 예수님의 십자고상과 주변. 정지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