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코올 분무기 하나'로 생수통 허리를 반으로 줄일 수 있다!
'알코올 분무기 하나'로 생수통 허리를 반으로 줄일 수 있다!
  • 김차식 기자
  • 승인 2020.02.28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알코올이 점화된 생수통 안은 순간적으로 저기압 상태가 된다.
- 입구를 종이컵으로 막을 경우 생수통 밖은 고기압이다.
- 상대적으로 생수통 안은 저기압 상태가 된다.
- 그 힘에 의해 생수통, 드럼통이 줄어들게 된다.
생수통 허리가 반으로 줄어든 사진이다. KBS2
생수통 허리가 반으로 줄어든 사진이다. KBS2

사람이라면 누구나 원하는 날씬한 허리! 노출의 계절인 여름도 아니고 허리 라인도 갖고 싶은 여성도 아니다. 난데없는 18.9L 생수통의 허리를 날씬하게 할 수 있다. 내용물이 들어 있지 않은 딱딱한 PVC 생수통을 어떻게 허리를 간단하게 반으로 줄 일 수 있을까?

레슬링, 유도 선수들이 힘으로 눌러보면 찌그러지다가 펴지는 사진이다. KBS2
레슬링, 유도 선수들이 힘으로 눌러보면 찌그러지다가 펴지는 사진이다. KBS2

생수통을 사람의 힘으로 간단하게 반으로 줄일 수 있을까? 레슬링, 유도 선수들의 강한 힘으로 생수통을 눌러보면 시작과 동시에 찌그러지다가 이내 펴진다. 잘 안 된다.

생수통 안에 불을 붙이자마자 푸른 불꽃을 토해내는 사진이다. KBS2
생수통 안에 불을 붙이자마자 푸른 불꽃을 토해내는 사진이다. KBS2

생수통을 간단하고 손쉽게 찌그러지는 방법은 없을까? 알코올, 알코올을 담는 분무기와 종이컵만 있으면 생수통의 허리를 반으로 줄 일 수 있다.

※ 절대로 따라하지 마세요!

알코올의 연소과정에서 일어나는 분자의 운동 변화와 생수통 내의 압력 변화 및 대기압과의 관계로 설명할 수 있다.

방열복을 입고 실험을 한다.

■ 실험방법

1. 생수통 안에 알코올을 분무기로 뿌린다.

2. 알코올이 잘 섞이도록 마구 흔든다.

※ 주의! 생수통 입구는 종이컵 등으로 막는다.

3. 입구를 열고 불꽃 점화 봉으로 점화한다.

★ 불을 붙이자마자 소리를 내며 생수통 안에서 푸른 불꽃을 토해낸다.

4. 종이컵으로 생수통 입구를 막는다.

레슬링, 유도 선수들이 강한 힘으로 눌러 반으로 줄일 수 없었던 생수통 허리가 반으로 줄었다. 날씬 해졌다.

허리가 반으로 줄어든 생수통 입구를 막은 종이컵을 다시 열면 어떻게 될까? 언제 찌그러든 양 원래 모양 그대로 돌아온다.

드럼통이 찌그러진 사진이다. KBS2
드럼통이 찌그러진 사진이다. KBS2

생수통의 10배에 해당하는 드럼통은 어떨까? 알코올을 분무기로 분사한다. 입구를 막고 알코올이 잘 섞이도록 좌 · 우로 굴러준다. 점화 시킨 후 바로 입구를 막는다. 역시 순식간에 드럼통은 쉽게 찌그러진다.

생수통과 드럼통이 찌그러지는 이유는? 알코올이 점화된 생수통 안은 순간적으로 저기압 상태가 된다. 이것을 종이컵으로 막을 경우 상대적으로 생수통 밖은 고기압, 생수통 안은 저기압 상태가 된다. 그 힘에 의해 생수통, 드럼통이 줄어들며 달라붙게 된다.

공기가 들어 있는 생수통 안에 알코올을 분무기로 뿌리고 불을 붙이면 알코올이 연소가 된다. 이때 종이컵으로 외부에 공기 공급을 차단하게 되면 생수통 안 · 밖의 기압 차이로 생수통을 찌그러뜨리게 된다.

또 하나의 다른 실험!

실험하는 동안 생수통 안은 푸른 불꽃을 관찰했다. 약간의 첨가물을 넣으면 다양한 색상의 불꽃을 만들어 볼 수 있다.

염화바륨(BaCl)을 넣으면 노란색의 불꽃을 낸다. 붕산(H3BO3)을 넣으면 녹색 불꽃을 낸다. 염화스트론듐(SrCl2)은 빨강색의 불꽃을 솟아낸다. 염화칼륨(KCl)은 보라색을 낸다.

이 현상은 불꽃반응(Flame Reaction)라 하여 홑원소 물질 또는 화합물이 불꽃 속에서 그 원소 특유의 색을 보이는 반응을 말한다. 염색반응(焰色反應)라고도 한다. 알코올과 섞이면서 자신이 가진 본연의 색을 발산하는 불꽃들!

화학이 만들어 내는 예술이다.

아무리 예뻐 보여도 절대 따라하지 마십시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