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희망의 빛 은하수 경관조명 밝혀
아름다운 희망의 빛 은하수 경관조명 밝혀
  • 김항진 기자
  • 승인 2019.12.02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 주변을 은하수 조명으로 수놓다

상주시는 연말연시를 맞아 시민들이 따뜻한 연말과 희망찬 새해를 맞이할 수 있도록 시청사 가로변 녹지 내 수목에 은하수 경관조명과 포토존을 설치해 12월부터 내년 1월 말까지 운영된다. 해가 지는 오후 5시 30분부터 자정까지(일부는 새벽까지) 불을 밝힌다.

아름다운 희망의 빛 은하수 경관조명 밝혀
아름다운 희망의 빛 은하수 경관조명

시 청사 주변 인도를 따라 걸으면서 시민들이 쉽게 볼 수 있도록 주변 경관과 수목을 적절히 활용해 은하수 경관조명을 설치했다.

특히 별·눈꽃·사슴 등 형형색색의 조명을 설치해 지나는 발걸음을 잠시 멈추고 야경을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

나뭇가지에 꽃이 피듯 바닥에는 은은한 노란빛이 내려앉아 추위 속에 따스한 분위기를 한층 더해주며, 은하수 경관조명은 어두운 밤거리를 밝혀 시민들에게 즐거움도 선사한다. 은하수 조명을 설치해 더욱 품격 있는 분위기를 연출하고, 포토 존에는 꽃사슴 모형을 설치해 사진 찍은 즐거움을 더할 수 있도록 했다.

조성희 상주시장 권한대행은 “이곳을 찾는 사람들이 잠시나마 휴식을 즐기고 추억을 만드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