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각종 승마대회 열려 '화려한 눈길'
마사회... 각종 승마대회 열려 '화려한 눈길'
  • 도창종 기자
  • 승인 2019.11.08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에는 승마의 매력에 흠뻑 빠져보는 것은 어떨까?

17일부터 경북 상주 국제승마장에서 한국마사회장배 승마대회, 영호스컵, 경주퇴역승용마 품평회, 스포츠말 품평회 등 승마 이벤트가 집중 펼쳐진다.

대회가 열리는 1주일 동안 약 300두의 말이 모여, 승마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이다.

먼저 17일 은 경주퇴역 승용마(馬)의 품평회가 열린다.

품평회는 경주마로 활약하다 승용마로 제2의 삶을 시작한 퇴역마들의 침착성 등 안정성을 검증하는 대회다.

스프레이 뿌리기, 우산 펼치기, 풍선 올리기 등 돌발 상황에서 말의 침착성을 시험하고, 마장마술, 장애물 등 기본 승마 능력을 평가한다.

19일에는 제4회 스포츠말(馬)품평회가 열린다.

스포츠말 품평회는 2∼3세 어린 국산마의 체형, 보행, 프리점핑 등 승용마 품질을 체계적으로 평가하는 행사로, 신뢰성 있는 평가 체계를 구축함에 따라 우수 국산마를 조기 선발하고, 어린 말의 거래 활성화를 도모한다.

19∼21일은 '영호스컵'이 최초 개최된다.

'영호스컵'은 올해 열린 두 번의 국산 어린 말 승마대회를 통해 선발된 말이 출전할 수 있으며, 올해 최고의 국산 어린 말을 선발하는 대회다.

국산 어린 말 승마대회의 결승전 격인 '영호스컵'은 우수 국산 승용마를 조기에 발굴하고 생산·유통을 활성화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또한 국산 최고의 말들이 겨루는 대회에 걸맞게 국내 최대 규모인 조련지원금 1억5천만원이 지원된다.

‘제48회 한국마사회장배 전국승마대회’는 17~ 18일, 22~ 25일에 두 번에 걸쳐 총 18개 종목이 시행된다.

17~18일은 마장마술, 복합마술, YH 경기가 펼쳐지며, 22~25일은 장애물, 복합마술, 국산마, 경주퇴역마, YH 경기가 진행된다.

마장마술과 장애물 최상위 레벨 종목 S 클래스가 개최되기 때문에 국내 정상급 선수들의 승마기술을 구경할 수 있다.

각 대회에 대한 자세한 안내는 말(馬)산업 정보 포털 호스피아(www.horsepia.com)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승마경기 사진
승마경기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