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태풍 '링링' 피해 기업 및 개인에 금융지원 해준다.
KEB하나은행, 태풍 '링링' 피해 기업 및 개인에 금융지원 해준다.
  • 도창종 기자
  • 승인 2019.09.10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태풍 '링링' 피해 기업 및 개인을 돕기 위해 금융 지원을 시행한다.

중견·중소기업 및 개인사업자 등 기업고객에 대해서는 총한도의 제약 없이, 업체당 5억원 이내의 신규 긴급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한다.

또한, 기업고객 과 개인을 대상으로, 기존 대출 만기도래 시 원금 상환 없이 최장 1년 이내 대출의 만기 연장을 지원하고, 분할 상환금의 경우 최장 6개월 이내 상환을 유예한다.

기업 고객에 대해서는 최대 1.3% 이내의 금리 감면을 지원하며, 개인에 대해서도 최대 1.0%까  지 금리를 감면해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