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덕 포항시장, 경북 유일의 생존 위안부 할머니 위로 방문
이강덕 포항시장, 경북 유일의 생존 위안부 할머니 위로 방문
  • 강문일 기자
  • 승인 2019.08.16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강덕 포항시장, 경북 유일의 생존 위안부 할머니 위로 방문
14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맞아 이강덕 포항시장이 북구 죽장면에 거주하는 박필근 할머니 댁을 방문해 생활의 불편함이 없는지 살피고 할머니의 마음을 위로하고 있다. - 사진제공 포항시
14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맞아 이강덕 포항시장이 북구 죽장면에 거주하는 박필근 할머니 댁을 방문해 생활의 불편함이 없는지 살피고 할머니의 마음을 위로하고 있다. - 사진제공 포항시

 

이강덕 포항시장은 제74주년 광복절을 앞둔 14일 기림의 날을 맞아 북구 죽장면에 거주하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박필근(92) 할머니 댁을 방문해 건강을 살피고 위로했다.박 할머니는 경북에서 유일하게 생존해 계시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이다. 포항시는 지난 4월 할머니에 새 보금자리를 마련해 드렸으며, 매월 1회 이상 직원이 방문해 안위를 확인하고 있다.이 시장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따뜻하게 보듬어 명예와 인권이 회복되도록 해야 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