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 사진-영상

시니어매일은 독자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 가는 신문입니다. 참여하신 독자께는 소정의 선물을 보내드립니다.

성큼 다가온 가을, 이제 가을이다.
icon 정병기
icon 2021-08-26 01:43:57  |  icon 조회: 43

끈질기든 폭염도 물러가고 가을이 성큼 다가오고 있습니다.  이번 오마이스 태풍뒤 햇밤이 나왔다네요.

가는 계절 오는 세월, 절기도 몸의 감각도 막을 수 없듯이 ,인생도 절로절로 세월도 절로절로, 같네요.

가을은 결실의 계절이고 남자의 계절이라고 합니다. 자나깨나 코로나 조심하세요.

2021-08-26 01:43:57
14.40.20.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